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메뉴 건너뛰기

식물 외부형태 용어 해설 - 꽃

 

 
피자식물의 분류와 동정은 생식기관의 형질에 크게 의존하므로 그에 관한 기재용어는 대단히 중요하다.
꽃, 열매, 씨를 모두 생식기관이라 한다.
꽃은 잎이 고도로 발달한 기관이라 생각되며, 자방이 성숙하면 열매로 발달하고, 배주가 성숙하면 씨가 된다. 꽃은 수술, 암술처럼 생식에 직접 관여하는 기관과 꽃받침, 꽃잎처럼 생식에는 직접 관여하지 않는 기관이 붙어서 모양을 이룬다. 이 4가지 기관이 시작되는 줄기 끝을 화탁(花托, receptacle)이라 한다.
원시적인 피자식물은 화탁이 길거나 불룩하고, 좀 더 진화된 피자식물의 것은 약간 둥글거나 편편하다.
꽃의 구조에서 잎이 변하여 이루어진 꽃받침은 가장 낮게, 가장 바깥쪽에 있고, 꽃받침 또는 수술이 변하여 이루어진 꽃잎은 꽃받침 안쪽에 자리잡고 있다. 꽃받침과 꽃잎을 합하여 화피(花被, perianth)라 한다.
수술은 바로 화피 안쪽에 위치하고, 암술은 맨 위에, 가운데 부분의 화탁 위에 있다. 암술을 이루는 기본 단위를 심피(心皮, carpel)라 하며, 수술과 함께 잎이 변한 것이다. 생식에 직접 관여하는 수술과 심피는 각각 소포자엽(小胞子葉, microsporophyll) 및 대포자엽(大胞子葉, megasporophyll)과 상동이다. 많은 꽃들은 꿀을 생산하고, 화분((花粉, pollen)을 옮기는 동물(주로 곤충)을 유인한다. 꿀을 생산하는 밀선(蜜腺, nectary)은 꽃받침, 꽃잎, 수술, 심피, 또는 화탁이 변하여 이루어진다.
꽃받침, 꽃잎, 수술, 암술의 4가지 기관을 모두 갖춘 꽃을 완전화(完全花, complete flower)라 하고, 그 일부가 없는 꽃을 불완전화(不完全花, incomplete f.)라 한다. 특히 수술과 암술이 갖추어진 꽃을 양성화(兩性花, bisexual f., perfect f.)라 하고, 그 중 하나만 갖춘 꽃을 단성화(單性花, unisexual f., imperfect f.)라 한다.
수술만 있는 꽃을 수꽃(雄花, stamenate f.), 암술만 있는 꽃을 암꽃(雌花, pistillate f.)이라 하고, 양자가 모두 없는 꽃을 중성화(中性化, neutral f.)라 한다. 암꽃과 수꽃이 한 그루에 있거나 양성화가 피는 식물을 자웅동주(雌雄同株, monoecious), 각각 다른 그루에서 피는 식물을 자웅이주(雌雄異株, dioecious)라고 하고, 양성화와 단성화가 한 그루에 있는 식물을 잡성주(雜性株, polygamous)라 한다.

 

1 꽃받침

꽃받침은 푸르고 두꺼워서 보통 꽃잎과 쉽게 구별된다. 꽃받침을 총칭(總稱)하여 악(棋, calyx)이라 하고, 꽃받침 낱개를 악편(棋片, sepal)이라 한다. 악편이 각각 분리되어 있는 경우는 이편악(離片棋, polysepalous), 서로 붙어 있는 경우는 합편악(合片棋, synsepalous)이라 한다.
꽃받침이 꽃잎과 빛깔이 같은 것을 화판상(花瓣狀, petaloid) 악편이라 하고, 백합처럼 꽃받침과 꽃잎의 구별이 어려운 경우에는 함께 화피라 하고, 낱개는 화피편(花被片, tepal)이라 한다. 꽃받침은 꽃이 피자마자 떨어지는 경우(散棋, caducous), 꽃잎과 함께 떨어지는 경우(落棋, deciduous), 끝까지 붙어 있는 경우(宿棋, persistent) 등이 있다.

 

2 꽃잎

 꽃잎은 꽃받침 안쪽에, 그리고 수술 바깥쪽에 위치한다.
꽃잎을 총칭하여 화관(花冠, corolla)이라 하고, 꽃잎 낱개를 화판(花瓣, petal)이라 한다. 화판이 각각 분리 되어 있는 경우는 이판화관(離瓣花冠, polypetalous corolla), 통꽃으로 되어 있는 경우는 합판화관(合瓣花冠, sympetalous c.)이라 한다.
합판화관은 구조상으로 판통(瓣筒, tube), 판인(瓣咽, throat), 판연(瓣緣, lobe)의 3부분으로 구분한다, 화판(또는 악편)의 아래쪽이 패랭이꽃에서처럼 가늘어진 부분을 화조(花爪, claw)라 하고, 제비꽃속(Viola)이나 매발톱속(Aquilegia) 등에서 볼 수 있는 화관(또는 악)의 중공돌기(中空突起)를 거(距, spur)라고 한다.
화관은 화판의 크기와 모양이 같은 정제화관(整齊花冠, regular c.)과 불규칙한 부정제화관(不整齊花冠, irregular c.)이 있다. 주요한 화관형은 다음과 같다.

 

방사상칭형(放射相稱形, actinomorphic) : 정제화관과 동의어. 예 : 장미과.
순형(脣形, bilabiate) : 입술처럼 생긴 화관. 예 : 꿀풀과.
거상(距狀, caeolate) : 중공돌출부를 가진 화관. 예 : 제비꽃속.
슬리퍼형(caeolate) : 예 : 개불알꽃속.
종형(鐘形, campanulate) : 예 : 초롱꽃속.
용골판형(龍骨瓣形, carinate) : 예 : 실거리나무.
각형(角形, corniculate) : 예 : 박주가리과.
왕관형(王冠形, coronate) : 예 : 수선화속.
십자화형(十字花形, cruciform) : 예 : 십자화과.
고깔형(galeate) : 예 : 투구꽃속.
철면상(凸面狀, gibbous) : 꽃받침 부근이 불룩 나온 화관. 예 : 물봉선속.
깔때기형(漏斗形, funnel form) : 예 : 가지속.
설상(舌狀, ligulate) : 짧은 판통과 긴 판인으로 된 화관. 예 : 민들레속.
나비형(蝶形, papillionaceous) : 콩과식물의 대표적인 화관으로서, 기판(旗瓣, standard), 익판(翼瓣, wings), 용골판(龍骨瓣, keels)으로 구성되어 있다. 예 : 콩과.
가면상(假面狀, personate) : 순형화관과 비슷하나, 하순(下脣)이 판통을 막은 화관. 예 : 금어초.
폭상(輻狀, rotate) : 짧은 판통에 넓은 판인이 직각으로 달린 화관. 예 : 지치과.
복주머니형(囊形, saccate) : 예 : 개불알꽃속.
분상(盆狀, salver form) : 긴 판통에 판연은 폭상인 화관. 예 : 분꽃, 누리장나무.
구형(亞球形, subglobose) : 예 : 정금나무.
관상(管狀, tubular) : 판통은 길지만 판연이 짧은 원주상의 화관. 예 : 국화과의 관상화, 구슬봉이.
석죽형(石竹形, caryophyllaceous) : 긴 화조로 갈라진 화관. 예 : 패랭이꽃.
호형(壺形, urceolate) : 위가 좁아지고, 판연이 저저혀져서 항아리 모양으로 된 화관. 예 : 은방울꽃.

 

3. 수술

수술은 꽃잎 바로 안쪽에 위치하며, 웅성배우자(雄性配偶子, male gamate)를 갖는 화분(花粉, pollen grain)을 생산해 내는 기관이다.
수술을 총칭하여 웅성기(雄性器, androecium)라 하고, 수술 낱개를 웅예(雄蘂, stamen)라 한다. 웅예는 화사(花絲, filament)와 약(葯, anther)으로 구성된다. 약은 보통 2∼4개의 화분낭(花粉囊, pollen sac)으로 되어 있고, 그 속에서 웅성배우자체(雄性配偶子體, male gametophyte)인 화분이 생긴다. 웅예는 모두 발달하여 생식에 관여할 수도 있다. 때로는 몇 개 중의 하나는 약이 없거나(예 : 밤나무속), 화사가 없는 경우도 있다(예 : 묵련과, 가래속).
수술도 다른 꽃 부분과 마찬가지로 잎이 변하여 이루어졌다는 가설이 널리 받아들여지고 있다. 여러 가지 웅예의 다양성을 나타내는 중요한 기재용어를 정리하면 다음과 같다.

 

2강웅예(二强雄蘂, didynamous) : 4개로 된 웅예 중 2개의 화사가 다른 2개보다 긴 웅예. 예 : 꿀풀과, 현삼과.
4강웅예(四强雄蘂, tetradynamous) : 6개로 된 웅예 중 4개의 화사가 다른 2개보다 긴 웅예. 예 : 십자화과,
양체웅예(兩體雄蘂, diadelphous) : 화사가 합쳐져서 웅예가 2개의 군으로 묶어진 경우의 웅예. 예 : 콩과(9수술+1수술).
단체웅예(單體雄蘂, monadelphous) : 화사가 합쳐져서 단일 군으로 묶어진 웅예. 예 : 아욱과, 원지과.
취약웅예(聚葯雄蘂, syngenesious) : 약이 합쳐져서 통상을 이룬 웅예. 예 : 국화과.
돌기웅예(突起雄蘂, appendicular) : 여러 가지 변형된 돌기물로 된 약격(葯隔, connemtive : 화사의 위쪽과 葯室을 연결하는 부분)을 가진 웅예. 예 : 체비꽃과.
화판상웅예(花瓣狀雄蘂, petaloid) : 수술이 변하여 꽃잎처럼 된 웅예.
화사웅예(花絲雄蘂, filamentherous) : 약이 화사에 달린 전형적인 웅예. 예 : 산앵도나무속
화판상생웅예(花瓣上生雄蘂, epipetalous) : 화판에 부착된 웅예. 예 : 앵초과, 용담과.
외향약(外向葯, extrose) : 약이 裂開되는 봉선(縫線)이 꽃의 바깥 쪽을 향한 웅예. 예 : 목련속
내향약(內向葯, introse) : 약이 裂開되는 봉선(縫線)이 꽃의 안쪽을 향한 웅예. 예 : 포도속.
종개(縱開, longitudinal) : 약의 봉선이 길이로 달린 경우. 예 : 나리속.
공개(孔開, poricidal) : 약의 위 끝에 구멍이 뚫려서 화분이 나오는 경우. 예 : 진달래속.
횡개(橫開, transverse) : 약의 봉선이 옆으로 달리게 되고, 옆으로 터져서 화분이 나오는 경우. 예 : 무궁화속
판개(瓣開, valvular) : 약의 표면에 들창문처럼 구멍이 열려서 화분이 나오는 경우. 예 : 녹나무속, 매자나무속.
저착(底着, basifixed) : 약의 밑 부분만이 화사 끝에 붙은 경우. 예 : 목련과.
측착(側着, dorsifixed) : 약의 밑 부분만이 화사 끝에 붙은 경우. 예 : 장미과, 산형과
T자착(T字着, versatile) : 약의 중아에 화사가 붙어서 T자를 이루는 경우 예 : 질경이과, 화본과.

 

4 암술

암술은 꽃의 중앙에 위치하며, 잎이 변하여 된 심피(心皮, carpel)로 구성되었으며, 이는 바로 매부(胚珠, ovule : 성숙하여 씨가 되는 부분)를 생산하는 대포자엽이다. 암술을 총칭하여 자성기(雌性器, gynoecium)라 한다.
한 개의 심피로만 이루어진 암술을 단자예(單雌蘂, simple pistil)라 하고(예 : 콩과, 앵두나무속), 2개 이상의 심피로 이루어진 암술을 복자예(複雌蘂, compound pistil)라고도 하며, 심피가 2개 이상이나 각각 분리된 자예군을 이생시피(離生心皮, apocarpous), 2ro 이상이 서로 합쳐진 자예군을 합생심피(合生心皮, sycarpous)라 한다. 전형적인 암술은 자방(子房, ouary), 화주(花柱, style) 및 주두(柱頭, stigma)의 3부분으로 되어 있다.

 

 4.1 자방

단심피자방은 자방실(子房室, locule)이 하나이며, 여러 개의 배주가 들어 있다.

다심피자방(多心皮子房, polycarpous ovary)은 자방실이 여러 개이며, 이를 구분하는 격벽(隔壁, septum)이 있다. 자방벽에 붙은 배주의 자루를 주병(珠柄, funiculus), 배주가 자방벽에 붙는 자리를 태좌(胎座, placenta)라고 한다. 자방에서의 태좌의 위치를 태좌위(胎座位, placentation) 또는 간단히 태좌라 하며, 이로써 배주의 부착 및 배열 사태를 알 수 있다.
단심피 자방에서 심피의 복봉선(腹縫線, ventral suture)에 따라 배주가 붙는 경우의 태좌를 변연태좌(邊緣胎座, marginal placentation)라 한다. (예 : 모란, 콩과). 자방이 하나의 자방실로 되어 있으나, 2개 또는 그 이상의 태좌가 자방벽 안쪽에 배열되어 있는데, 이런 태좌를 측벽태좌(側壁胎座, parietal p.)라 한다(예 : 버드나무속, 제비꽃속).
자방이 격벽으로 나눠져서 여러 자방실로 되어 있는 경우도 많다. 태좌가 자방의 중앙에 배열되는데, 단일격벽(2자방실)일 경우나 여러 격벽이 합쳐진 경우(2이상의 자방실)에 모두 가운데에 태좌가 위지하는데, 이를 중축태좌(中軸胎座, axile p.)라 한다(예 : 개나리속, 가지과). 중축태좌에서 격벽이 없어지고, 중앙의 대(軸)만 남고, 이 대에 배주가 붙게 되는 경우에는 독립중앙태좌(獨立中央胎座, free central p.)이다(예 : 석죽과).
자방실이 하나 있는 자방에 배주 수도 줄어들어 (때로는 하나로) 자방실 아래 쪽에 위치하는 태좌를 기저태좌(基底胎座, basal p.)라 한다. 이들 태좌 중 가장 원시적인 것은 변연태좌이고, 몇 개의 변연태좌를 갖는 심피로부터 중축태좌가 유래되었다. 배주 각 부분의 관계적 위치는 주공, 합점, 주병 등의 위치와 각도에 따라 배주의 유형을 나누기도 한다.
꽃 구조에서 자방의 위치는 주요한 분류 형질이다. 화탁에 붙은 자방이 다른 꽃 부분보다 위에 있는 경우를 자방상위(子房上位, ovary superior), 화피나 웅예군보다 아래에 또는 화탁에 함몰되어 있는 경우를 자방하위(子房下位, ovary inferior)라 한다. 그리고 자방하위의 정도가 완전하지 못한 중간 단계의 자방을 자방중위(子房中位, 子房半下位, ovary half-inferior)라 한다.
이와 관련된 용어로서 꽃잎, 꽃받침, 수술의 자방에 대한 비교 위치에 대한 것이 있다. 이들이 자방의 위에 있으면 자방상생(epigynous), 밑에 있으면 자방하생(hypogynous), 그리고 주위에 있으면 자방주생(perigynous)이라 하는데, 자방 상위와 하위는 각각 반드시 자방하생과 상생이 되나, 자방중위의 경우는 달라지므로 주의를 요한다.
자방하생화는 화피와 웅성기가 자방의 밑 주변에 붙어 있다. 웅성기는 화판에 착생할 수는 있으나, 화피 밑이 합쳐져서 잔(盞) 모양이 되거나, 다른 꽃 부분이 자방과 합쳐지지는 않는다. 자방주생화는 화피 밑에서 웅예가 합착하거나, 화탁 조직이 발달하여 잔 모양의 화탁통(花托筒, hypanthium)을 형성하는 것이 특징이다.
화탁통은 자방을 둘러싸지만 자예와는 떨어져 있다. 겉으로 보기에는 악편, 화판, 웅예의 윗부분이 화타통 주위를 둘러싼 것처럼 보인다. 따라서 이런 자방주생화에서의 자방은 상위이다. 자방상생화는 화탁통이 자방과 합착하므로 악편, 화판, 웅예가 자방 윗부분에서 자라나온 것 같이 보인다.
자방은 다른 꽃 부분보다 훨씬 아래에 위치하여 화탁통에 자방이 함몰한 상태를 이룬다. 다양한 꽃의 구조로 인한 중간형의 자방 위치는 꽃의 종단면에서 쉽게 구별된다.

 

 4.2 화주(암술대)

화주는 정생(頂生, apical)하거나 측생(側生, lateral)하며, 드물게는 기생(基生, basilar)한다. 화주는 자방이 성숙할 때까지 남았다가 열매의 일부가 되기도 하고(宿存, persistant), 성숙 전에 떨어지기도 한다(早落, deciduous). 복자예에서는 화주가 각각 분리된 경우(예 : 다래, 붉나무)와 완전히 합쳐진 경우(예 : 진달래, 무궁화)가 있다.

 

 4.3 주두(암술머리)

성숙되기 전에는 점액이 분비되어 화분이 잘 붙는 부분이다. 복자예의 경우는 心皮數대로 갈라지거나 합쳐져서 다시 갈라진다. 갈라지는 수에 따라서 2열(二裂, bifid), 3렬(三裂, trifid)의 구별이 있다. 붓꽃은 화주와 주두가 잎 모양으로 되었고, 화본과는 2개의 주두가 자방에 붙어 있다.

 

5 화식과 화식도

 꽃의 구조를 구조식(構造式)으로 기재하는 방법을 화식(花式, floral formula)이라 한다.
과(科)의 특징을 공부하는 데는 꽃을 관찰하고 식을 작성해 보는 것이 큰 도움이 된다.

 

화식을 나타내는 데는 학자에 따라 차이가 있으나, 꽃의 4구조인 악, 화관, 웅성기, 자성기를 각각 K, C, A, G로 쓰거나 K, C 대신 CO, CA로 쓰기도 한다. 예를 들어서, K3 A3는 악편 3개로 된 악과 웅예 3개로 된 웅성기를 각각 의미한다. C⑤는 화판 5개가 합쳐진 화관, G는 상위자방을 각각 의미한다. 화식에서 쓰이는 기호나 체계는 표준화 되어 있지 않다. 화식이 해당 식물군의 일반 공식처럼 쓰여질 수는 없다. 그러나 科의 특징으로서의 화식은 그 분류군의 꽃 구조를 대표한다.
 
예(1) : 악편 5개로 밑 부분은 합쳐졌고, 화판은 5개, 웅예는 10개이다. 심피 3개로 구성된 합생심피로서 자방상위인 꽃.
예(2) : 악편이 5개이며, 화관은 좡우 상칭으로 화판이 5개인데, 그 크기와 모양이 달라서 2개는 서로 붙고, 2개는 떨어져 있고, 1개는 독립적으로 떨어져 있다. 웅예는 양체웅예로서 9개는 화사가 합쳐져 있고, 1개는 떨어져 있다. 자예는 단심피로 되었으며, 자방상위인 꽃.
예(3) : 악편이 5개로 밑 부분이 합쳐졌고, 화판은 5개이나 드물게는 10개이다. 웅예는 5∼10개이며, 자예는 2∼5 심피로 된 합생심피이며, 자방상위인 꽃.
예(4) : 암꽃, 수꽃이 따로 피며, 수꽃은 화피가 없고 웅예는 하나이다. 암꽃은 역시 화피가 없고, 자예는 2심피로 된 합생심피로서 자방상위인 꽃.
꽃의 회단면에서 보는 각 부분의 위치를 나타낸 그림을 화식도(花式圖, floral diagram)라 한다.
화식도는 기호로써 同心圓上에 꽃의 각 부분의 수, 구조, 위치, 합쳐진 상태, 퇴화 흔적, 상칭성 등을 표현한다.